롯데, 지역아동센터 아동 초청 문화체험의 날 실시

경제·사회 입력 2019-08-14 16:32:33 수정 2019-08-14 17:13:24 enews2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롯데가 지난 2년간 mom편한 꿈다락 사업을 통해 지원한 지역아동센터 40개소의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14일 잠실 롯데월드타워에서 문화체험의 날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어린이들은 꿈이룸 콘서트와 제임스 진 전시를 관람하고 롯데월드타워 전망대 서울스카이에 다녀왔다.  

mom편한 꿈다락은 아동들의 방과 후 돌봄을 담당하고 있는 지역아동센터 리모델링 지원 사업이다. 아이들에게 다락방 아지트라는 콘셉트의 다락 구조 공간을 제공하고 꿈다락 영화관’, ‘디지털 학습실등을 통해 문화적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한다. 현재 40호점까지 문을 열었다.

 
롯데지주 오성엽 사장은 이번 문화체험이 어린이들에게 새로운 꿈을 키우는 자양분이 되기를 기대한다롯데는 이후에도 꿈멘토링 등 아이들의 성장을 지원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mom편한 꿈다락 어린이들과의 인연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장은영 인턴기자 luckbomb225@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