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모 김정훈 대표, 3영업일 연속 자사주 매입

증권 입력 2019-08-16 14:41:32 수정 2019-08-16 14:42:18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에스모 김정훈 대표이사가 3영업일 연속으로 자사주를 매입했다. 


에스모는 김정훈 대표가 14일 장내 매입을 통해 자사 주식 1만5000주를 취득했다고 16일 밝혔다. 이에 따라 김 대표는 에스모 주식 4만2600주(0.05%)를 보유하게 됐다.


김정훈 대표는 지난 12일에 14,300주, 13일에 13,300주를 매입하는 등 3영업일 연속 자사주 매입을 진행했다. 전체 매입 금액은 약 3억원 정도다.


회사 관계자는 “회사 가치 제고를 위한 책임 경영의 일환으로 김정훈 대표가 꾸준히 자사 주식을 매입하고 있다”며 “회사의 성장성과 미래 가치를 반영한 결정”이라고 말했다.


최근 코스닥 종목 중 가장 높은 대차비율을 나타낸 에스모는 공매도 대처에 적극 나서고 있다. 지난 5일 에스모는 공매도 대차거래 비중을 줄이기 위해 주식대여금지에 주주들이 참여해줄 것을 호소하는 한편 지난 9일 금융감독원에 공매도와 대차거래 증가로 인한 피해를 막고자 불법 공매도 조사를 의뢰했다. /배요한기자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