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9개 소셜벤처에 사업개발비 1억5,000만원 지원

금융 입력 2019-09-05 16:07:00 수정 2019-09-05 16:09:22 고현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5일 을지로 IBK파이낸스타워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김창호 기업은행 소비자브랜드그룹 부행장(뒷줄 맨 왼쪽), 김용덕 사회연대은행 대표(뒷줄 오른쪽 네번째), 시상 기업 대표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IBK기업은행

IBK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이 5일 ‘IBK 소셜벤처 성장지원 사업’ 지원 기업 9개를 선정하고, 시상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IBK 소셜벤처 성장지원 사업’은 혁신적 아이디어를 사업화해 사회문제를 해결하는 소셜벤처와 예비사회적기업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지난 2016년부터 33개 기업에게 총 5억 2,000만원의 사업개발비를 지원했다. 기업은행은 선정된 9개 기업에 사업개발비 1억 5,000만원과 창업·재무컨설팅도 제공한다. 지원 대상은 어뮤즈트래블, 에코펄프, 최우수상은 딜리버리랩, 88후드, 우수상은 비욘드넥스트, 학생독립만세, 파란공장, 디스에이블드, 군산밤협동조합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총 3차에 걸친 심사를 통해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높은 잠재력을 가진 기업을 선정했다”며, “앞으로도 자금여력이나 전문교육이 부족한 소셜벤처를 지속적으로 지원해 사회적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고현정기자go8382@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고현정 기자 금융팀

go8382@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