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몽골서 '아름다운 교실' 첫 개관

산업·IT 입력 2019-09-19 08:23:30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아시아나항공(사장 한창수)가 18일(수) 몽골 울란바타르 성긴하이르항구에 위치한 83번초등학교에서 '제1회 몽골-아름다운 교실'을 실시했다. 이날 열린 '아름다운 교실' 축하 행사에 참석한 아시이나항공 조영석 상무(세번째줄 오른쪽 네번째), 83번초등학교 차장처이즈 교장(세번째줄 오른쪽 다섯번째)이 학생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사장 한창수)이 18 몽골 울란바타르 성긴하이르 항구에 위치한 ‘83번 초등학교에서 '제1회 몽골-아름다운 교실' 행사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7월 인천~울란바타르 신규취항을 계기로 몽골에서 펼치는 첫 사회공헌 활동인 이날 행사에는 아시아나항공 조영석 상무주몽골 대한민국 대사관 박헌진 참사관, 83번초등학교 차장처이즈 교장 등 총 300여명이 참석했다.

 

‘83번 초등학교는 설립된 지 30년이 넘는 유서 깊은 학교로 현재 2,500여명의 학생들이 재학 중이다몽골 전국 어린이 농구대회 및 청소년 농구대회에서 우승 할 정도로 학생들의 스포츠에 대한 열정이 가득하지만상대적으로 실내체육관을 비롯한 대부분의 교육시설들이 노후화돼 학생들의 학습환경은 전반적으로 열악한 실정이었다.

 

이에 아시아나항공은 ’83번 초등학교’ 학생들이 안전하게 체육활동을 할 수 있도록 실내체육관의 리모델링 전반을 지원키로 결정하고 낙후된 실내체육관 바닥벽 보수 공사와 조명운동시설 등을 교체 지원했다.

 

기념 행사가 끝난 뒤 아시아나항공 임직원 봉사단과 재학생들은 리모델링한 실내체육관에서 친선 농구 시합과 명랑 운동회 시간을 가지며 아이들과 즐거운 교류의 시간을 보냈다.

 

친선 농구경기를 마친 농구부 소속 5학년생 투굴도르 군은 체육관에서 마음껏 운동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새로운 체육관에서 친구들과 함께 빨리 농구 연습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또한 임직원 봉사단은 인근 지역 저소득층 아동들이 있는 보육시설을 방문해 영유아 돌봄 활동과 사랑의 모자뜨기’ 캠페인을 통해 마련된 털모자와 생활용품 등을 전달하고놀이터 환경 정화와 시설 보수 활동을 펼쳤다.

 

이번 봉사활동에 참여한 아시아나항공 A320안전운항팀 성창호 부기장은 “이번 사회공헌활동을 시작으로 몽골에서 사랑의 씨앗을 계속 뿌려갈 수 있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 정새미기자 jam@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팀

jam@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