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본사 사옥에 스타트업과의 협업공간 조성…"디지털 혁신 동력"

금융 입력 2019-10-02 09:45:56 고현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1일 교보생명 광화문 본사에서 열린 오픈이노베이션 이노스테이지 '코워킹스페이스' 개소식에서 윤열현 교보생명 사장(오른쪽 두번째)이 입주한 스타트업 대표들과 환담을 나누고 있다./사진=교보생명

교보생명이 지난 1일 오픈이노베이션 '이노스테이지'로 선발된 스타트업과의 협업공간 '코워킹스페이스'를 본사 사옥 17층에 오픈했다고 2일 밝혔다.


'이노스테이지(INNOSTAGE)'는 교보생명이 지난 7월, 혁신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협업 생태계를 구축해 헬스케어 등 보험 분야 신사업 모델을 발굴하고자 출범한 오픈이노베이션 사업이다. 교보생명은 '이노스테이지' 출범에 맞춰 스타트업 12개를 선발한 바 있다. 이들에게는 협업모델 개발비 지원과 함께 오픈 API(Open 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 클라우드 기반 애플리케이션 개발환경을 지원한다.


협업 공간에는 스타트업들이 프로토타입(Prototype)을 개발할 수 있는 사무 공간과 교보생명 유관부서와 소통할 수 있는 네트워킹 공간, 디지털 신기술 세미나를 할 수 있는 미팅 공간 등이 마련됐다. '이노스테이지' 선발 업체 중 위허들링, 에이치파트너스2019, 더뉴그레이 등이 이날 '코워킹스페이스'에 입주했다.


한편, '이노스테이지'는 올 연말 데모데이를 열고 스타트업과 교보생명 현업부서가 공동으로 기획한 사업모델을 공개한다. 교보생명은 그중 사업 타당성이 충분하다고 판단되는 2~3개를 추려 내년 중 정식 서비스로 개발하여 론칭할 예정이다./고현정기자go8382@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고현정 기자 금융팀

go8382@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