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홈쇼핑, 반려동물 전문몰 ‘펫프렌즈’ 40억 추가투자

산업·IT 입력 2019-10-18 08:49:15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GS홈쇼핑]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GS홈쇼핑은 반려동물 전문몰을 운영하는 벤처기업 펫프렌즈에 추가 투자를 단행했다. GS홈쇼핑은 벤처캐피탈인 뮤렉스파트너스를 비롯 킹슬리벤처스, 코리아오메가, 타임와이즈자산운용, 우리와(대한제분) 등과 함께 펫프렌즈에 100억원 규모의 투자를 결정했다고 18일 밝혔다. 이 중 GS홈쇼핑의 투자금액은 40억원으로, ‘펫프렌즈에 대한 총 누적투자금액은 50억원에 달한다.

펫프렌즈는 2015년 위치기반 모바일 중개서비스로 출발했으며, 2016년 말 반려동물 용품을 2시간 내 배송하는 서비스를 서울 강남지역에 선보였다. 이에 GS홈쇼핑은 펫프렌즈의 성장성을 높게 보고 20177월 초기 투자를 진행한데 이어 20182월에도 2차 투자를 한 바 있다. 이후 펫프렌즈는 2시간 내 배송 서비스를 서울 전지역으로 확장했고 2월부터는 전국 택배 서비스에 나섰다 24시간 상담센터도 가동했으며 설채현, 김명철 수의사를 영입해 전문성을 확보했다.

펫프렌즈는 이번 투자유치 자금으로 경기 전역 대상의 새벽배송 사업을 개시하고, 펫시터와 미용, 도그워킹 등 반려동물 서비스 진출도 추진할 방침이다. 또한 100만 건의 반려동물 구매 데이터를 바탕으로 PB 상품을 기획, 내수시장은 물론 해외시장까지 두드린다. GS홈쇼핑 관계자는펫프렌즈는 반려동물 사료·용품 시장에서 가장 빠른 성장을 만들어 왔다초기 단계부터 펫프렌즈와 함께 해온 GS홈쇼핑은 금번 투자 후 보다 적극적인 시너지 창출을 위해 협업을 강화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문다애기자 dalov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팀

dalove@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