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트렉스, ‘2020 CES’서 디지털클러스터 제품으로 ‘이노베이션어워드’ 수상

증권 입력 2019-11-08 09:03:21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모트렉스 제품 사진 [사진제공=모트렉스]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모트렉스는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2020 CES’에서 혁신상(Innovation Award)을 수상했다고 8일 밝혔다. 


모트렉스가 혁신상을 수상한 오로라 플랫폼(Aurora platform)은 스마트폰을 이용해 운전자가 자신의 취향에 따라 디지털 클러스터(Digital-cluster)의 스킨을 자유롭게 바꿀 수 있는 하드웨어와 이를 운영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운전자는 자신이 원하면 언제든지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다양한 스킨으로 변경할 수 있으며, 일반 사용자도 플랫폼이 제공된 규격만 준수하면 자유롭게 자신이 디지털 클러스터 스킨을 제작해 어플리케이션에 업로드하고 판매 및 사용할 수 있다. 


모트렉스 관계자는 “오로라플랫폼은 모트렉스의 디지털 클러스터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시스템에 ‘Yellowknife’의 사용자 참여형 디지털클러스터 디자인을 공유 및 유통하는 스마트폰 연동 서비스가 융합된 세계 최초의 제품”이라며 “Yellowknife는 현대자동차 사내 스타트업인 H스타트업체로, 중견기업인 모트렉스와 스타트업의 협업 모델이 실질적 성과물로 이어진 상생모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디지털 클러스터는 차량의 주행과 연관되는 안전 제품인 관계로 각 표준과 규격 사양을 준수하며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확장형 플랫폼을 만드는 것이 본 제품의 핵심”이라며 “향후 자율 주행 시대와 커넥티비티 자동차 시대에 맞게 디지털 클러스터 외 자동차 디스플레이 시스템에 대한 전반적인 통합 콘텐츠 제공 플랫폼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모트렉스 관계자는 또 “디지털 클러스터는 자율주행시대의 핵심 품목 중 하나로 향후 모트렉스의 성장 모멘텀을 견인할 주요 아이템”이라며 “이번 혁신상 수상을 통해 그동안 심혈을 기울여 개발한 디지털 클러스터가 글로벌 시장에서 긍정적으로 평가받는 계기가 됐다”고 자신감을 전했다. 


한편 2020 CES 혁신상을 수상한 모트렉스는 CES 공식 사이트에 등재되며 Innovation Award 공식 로고를 해당 제품과 회사 홈페이지, 기타 홍보자료에 사용할 수 있게 된다.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