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우·최태원, 기업시민·사회적 가치 달성 ‘맞손’

산업·IT 입력 2019-12-03 14:46:17 수정 2019-12-03 19:45:05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최정우 포스코 회장 [사진=포스코]

[앵커]

최정우 포스코 회장이 기업시민을 통해 더 나은 세상을 만들겠다는 기업 이념을 다시 한 번 강조했습니다. 이를 위해 ‘기업, 시민이 되다’를 주제로 ‘2019 기업시민 포스코 성과공유의 장’ 행사를 열었는데요. 이 자리에 최태원 SK 회장이 참석해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의지를 확인했습니다. 보도에 정새미 기자입니다. 


[기자]


포스코와 SK그룹이 기업시민과 사회적 가치 달성을 위해 두 손을 맞잡았습니다. 


포스코는 오늘(3일) 서울 강남구 포스코센터에서 ‘기업, 시민이 되다’를 주제로 그룹 임직원과 정부 기관장 등 1,000명이 참여한 가운데 ‘2019 기업시민 포스코 성과공유의 장’을 개최했습니다.
 

최정우 포스코 회장은 이날 환영사에서 “올해는 기업시민헌장 선포를 통해 기업시민 경영이념의 기틀을 마련했으며, 내년부터는 본격적으로 헌장을 실천하여, 성과를 창출하는 한해로 만들겠다”고 다짐했습니다. 


특히 이 날 행사에는 최태원 SK 회장이 참석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최 회장은 ‘사회적 가치와 기업시민의 미래’를 주제로 특별 강연을 진행했습니다.

 

그는 “더 큰 사회적 가치를 위해서는 기업이 보유한 기술과 인프라를 사회와 공유하고 다양한 이해관계자와 협력이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양 CEO는 주요 내외빈과 함께 포스코센터 경관조명 점등식에도 참석해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 포스코’의 의미와 실천 의지를 담은 조형물과 트리를 함께 점등하기도 했습니다.


이 날 행사에는 기업시민 6대 대표사업 실천다짐, 패널토론, 기업시민 우수사례 발표 등의 시간도 마련됐습니다.


포스코는 향후 동반성장, 청년 취창업 지원, 벤처플랫폼 구축, 저출산 해법 롤 모델 제시, 바다숲 조성, 글로벌 모범시민 되기와 만들기 등 6대 기업시민 대표사업을 추진할 방침입니다.


또한 아트홀과 포스코미술관 등 포스코센터의 여러 장소에서도 토론, 강연 등 다양한 형태로 기업시민을 알려나간다는 계획입니다.


서울경제TV 정새미입니다. / jam@sedaily.com


[영상편집 강현규]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팀

jam@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