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수출, 대기업 의존 ‘심화’…상위 10개사 37.9% 차지

경제·사회 입력 2019-12-27 14:28:08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국내 무역의 대기업 의존도가 갈수록 커지고 있다.

 

관세청과 통계청이 27일 발표한 ‘2018년 기업특성별 무역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대기업은 전체 수출 기업의 0.8%(805)에 불과했지만, 이들의 수출액은 4,020억달러로 전체 수출(6,036억달러)66.6%를 차지했다.

 

대기업 수출 비중은 2017(66.3%)보다 0.3%포인트 늘어난 것이다. 특히 수출액 상위 10개 기업의 비중은 37.9%에 이르렀다. 2017(36.2%)보다 1.7%포인트나 증가했다. 중견기업의 비중도 16.3%(982억달러)1년 사이 0.4%포인트 커졌지만, 중소기업의 경우 17.9%에서 17.1%(1,034억달러)로 줄었다.

 

수입에서도 대기업은 61%(3,230억달러)나 차지했다. 역시 의존도가 2017(59.8%)과 비교해 0.2%포인트 늘었다.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