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카드, 신종 코로나 피해 가맹점주 금융지원

금융 입력 2020-02-05 16:58:35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롯데카드]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롯데카드(대표이사 김창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로 피해를 본 영세 가맹점을 대상으로 금융지원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5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피해 사실이 확인된 연 매출 5억원 이하 영세 가맹점주다. 개별 상담을 통해 신용카드 결제대금을 청구 유예한다. 또 피해 가맹점주가 장기카드대출(카드론)을 이용하면 상환조건 변경과 금리 인하를 지원한다.

 

또 피해 가맹점주가 연체 중이면 피해 확인 시점부터 3개월간 채권추심을 중지하고, 분할상환 및 연체료 감면을 지원한다. 신청과 상담은 롯데카드 고객센터나 롯데카드센터를 통해 할 수 있다.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금융팀

you@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