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금호어울림 더파크 2차’ 지역 최대 경쟁률…"중대형 평형이 흥행 이끌어"

부동산 입력 2020-04-01 11:19:00 수정 2020-04-01 11:21:36 지혜진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순천 금호어울림 더파크 2차 청약결과. [사진=함스피알]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순천에서 역대 최고 청약경쟁률이 나왔다.

 

1일 한국감정원 청약홈에 따르면 지난 31 1순위 청약을 받은순천 금호어울림 더파크 2가 평균 경쟁률 55.1 1을 기록했다. 최고 경쟁률은 119.29 1이다.

 

이 단지가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배경에는 전용 99㎡의 높은 인기가 있다.

금호산업 분양관계자는중소형을 선호하는 서울과 달리 순천을 비롯한 지방 지역은 중형 이상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이 많다이번에 높은 경쟁률도 가장 큰 평형에서 나왔다고 설명했다.

실제 전용 99㎡는 48가구 모집에 해당 지역에서 5,293, 기타지역에서 433명이 몰리며 평균경쟁률 119.29 1을 기록했다.

 

두 번째로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전용 84A 45.38 1의 경쟁률(113가구 모집, 5,128건 접수)이다. 최고 경쟁률과 두 배 이상 차이 나는 셈이다.

 

순천 금호어울림 더파크 2차와 인접한 단지이자 같은 달 공급된한양수자인 디에스티지도 마찬가지다. 이 단지는 940가구 모집에 2만여 명이 신청하며 흥행에 성공했다. 흥행의 주된 요인은 전용 98㎡와 110㎡다.

최고 경쟁률은 전용 110㎡로 95가구 모집에 5,091명이 신청, 53.58 1을 기록했다.

 

분양관계자는주변 단지보다 저렴한 3.3㎡당 평균 900만 원 초반대로 공급되면서 지난해 조기 완판된 1차에 이어 2차도 수요자들의 관심이 뜨거웠다고 설명했다.

 

이 단지는 전남 순천시 서면 선평리 631번지 일원에 들어선다. 지하 1~지상 18, 6개 동, 84~99, 349가구 규모다. 지난해 공급된순천 금호어울림 더파크에 뒤이은 단지로, 2차가 공급됨에 따라 강청수변공원 일대에 총 808가구 규모의 금호어울림 타운이 형성된다.

 

당첨자 발표는 4 8일이다. 정당계약은 4 21~23일까지 3일간 이뤄진다. 입주는 2022 4월 예정이다. /heyj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지혜진 기자 부동산팀

heyj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