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W중외제약, 살균소독제 국내최초 코로나19 이어 슈퍼박테리아 효력↑

증권 입력 2020-04-06 09:55:36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JW중외제약의 살균소독제가 국내 최초로 코로나19 바이러스에 이어 7가지 슈퍼 박테리아에 대한 효력을 인정받았다는 소식에 상승세다.


6일 오전 9시 48분 현재 JW중외제약은 전 거래일보다 4.62% 상승한 30,5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JW중외제약은 살균·소독제 ‘릴라이온 버콘 마이크로(이하 릴라이온 버콘)’이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으로부터 카바페넴 내성 장내세균속균종(CRE) 등 총 7가지 슈퍼 박테리아에 대한 효력을 인정받았다고 밝혔다.


국내에서 사용 중인 살균소독제가 카바페넴 내성 장내세균속균종(CRE)에 대한 효력을 입증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릴라이온 버콘’의 적응증은 슈퍼박테리아, 코로나바이러스, 신종플루, 노로바이러스 등 총 31종이 됐다.


‘릴라이온 버콘’은 질병관리본부가 코로나19, 메르스 등에 대응하는 살균소독제로 권고한 바 있으며 전 세계에서 감염병 관리를 위해 사용되고 있는 광범위 살균소독제로 동물과 인체 모두에 살균 효력을 인정 받았다. 현재 전국 전국 각 지역의 공공기관 및 보건소에서 코로나19 방역을 위한 살균소독제로 사용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릴라이온 버콘’은 독일계 특수 화학물질 제조기업인 랑세스(LANXESS)의 제품으로 현재 한국뿐만 아니라 미국, 일본, 독일, 프랑스 등 전 세계 25개국에 등록되어 있다. JW중외제약은 국내 의료기관, 다중이용시설 등을 중심으로 공급하고 있다.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금융부

one_shee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