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내달부터 외식 1만원 할인쿠폰 330만장 지급

경제 입력 2020-07-08 09:19:10 지혜진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정부가 330만명에게 최대 1만원을 할인해주는 외식업체 소비쿠폰을 지급한다.

 

8일 기획재정부 등 관계부처에 따르면 지난 3일 국회에서 의결된 3차 추가경정예산(추경)에는 외식 할인쿠폰 발급을 위한 예산 348억원이 포함됐다. 해당 외식 할인쿠폰은 오는 8월부터 총 330만명에게 선착순 지급된다.

 

주말에 외식업체에서 카드로 2만원 이상씩 5번 이용하면 할인쿠폰을 받을 수 있다. 할인 혜택은 카드사가 카드 포인트나 결제대금 차감 방식으로 이뤄진다. 2만원 이상씩 5번 이용한 사람이, 다음 외식을 할 경우 1만원을 할인받는 식이다. 정부는 이달 중 참여 카드사를 선정한다.

 

추경에 포함된 620억원 규모 농수산물 할인쿠폰은 이르면 이달 말 풀린다. 농수산물 구매자 600만명에게 상품 가격의 20%, 최대 1만원을 할인해주는 쿠폰을 선착순으로 지급한다.

 

쿠폰은 농수산물 전문몰, 지방자치단체가 운영하는 농수산물 마켓, 대형유통업체, 전통시장 등에서 사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90억원이 편성된 박물관·미술관 등 전시 할인쿠폰은 내달 박물관·미술관 주간에 맞춰 풀린다.

 

숙박 할인쿠폰(290억원), 관광 할인쿠폰(97억원) 등은 9월부터 현장에서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숙박이나 관광 쿠폰을 9월에 발급하는 이유는 사람들이 여행을 잘 가지 않는 비수기에 소비를 증진시키기 위해서다.

 

다만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추이에 따라 쿠폰 발급 시기를 조율할 예정이다.

 

정부는 총 1,684억원 규모의 외식·농수산물·숙박·관광·공연·영화·전시·체육 '8대 할인소비쿠폰'을 전국민 10명 중 3명꼴인 1,618명에게 제공, 9,000억원의 소비를 일으키겠다는 계획이다. /heyj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지혜진 기자 부동산팀

heyj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