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對한국 수출액 11년만 최저…수입도 감소

경제 입력 2020-07-08 19:55:34 지혜진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일본의 수출금액이 11년 만에 최저수준으로 떨어졌습니다.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와 한국에 대한 수출규제 여파 때문으로 풀이됩니다.


한국무역협회와 일본관세협회는 오늘(8일), 지난 5월 일본의 대한국 수출액이 지난해 5월보다 18.0% 급락했다고 밝혔습니다. 우리 돈 3조6,000억원(약 3,293억엔) 규몹니다. 이는 2009년 2월(3,200억엔) 이후 11년 3개월 만의 최저 수치입니다.


수출 품목별로는 광물성 연료가 -69.5%로 크게 감소했습니다. 원료품(-48.9%), 식료품(-41.6%) 등도 큰 폭으로 줄었습니다.


지난 5월 기준 일본이 한국으로부터 수입한 금액도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7.3%(2,900억엔) 줄었습니다. 이는 2010년 4월 이후 최저 수준입니다. /heyj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