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자이 파인베뉴’ 강릉 최초 두 자릿수 경쟁률 마감

부동산 입력 2021-01-13 19:16:19 지혜진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강릉자이 파인베뉴 투시도. [사진=GS건설]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강원도 강릉시 내곡동에 들어서는 ‘강릉자이 파인베뉴’가 강릉시 최초로 두 자릿수 경쟁률 마감에 성공했다.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12일 1순위 청약을 받은 강릉자이 파인베뉴 청약 결과 552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7,260명이 몰리며 평균 13.15대 1의 1순위 청약경쟁률을 기록했다.


최고 경쟁률은 전용면적 135㎡에서 나왔다. 3가구 모집에 74명이 청약을 신청하며 24.6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뒤이어 전용면적 △74㎡ 2.64대 1 △76㎡ 11.51대 1 △84㎡A 21대 1 △84㎡B 9.42대 1 △94㎡A 10.46대 1 △94㎡B 13.25대 1 순이다.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114 자료에 따르면 지난 2000년도 이후 강릉시에서 1순위 청약을 받은 아파트 중 두 자릿수 청약경쟁률을 기록한 단지는 강릉자이 파인베뉴가 처음이다.

 

GS건설 분양관계자는 “강릉시에 처음 선보이는 자이(Xi) 브랜드 아파트로 분양 전부터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았다”며 “브랜드 명성답게 강릉시에서 쉽게 볼 수 없었던 고급 마감재와 특화 설계, 고품격 커뮤니티시설을 적용한 점이 좋은 청약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고 말했다.


이 단지는 지하 3층~지상 최고 27층, 11개동, 전용면적 74~135㎡, 총 918가구 규모다. 전용면적 별로는 △74㎡A1 26가구 △74㎡A2 125가구 △76㎡ 152가구 △84㎡A1 406가구 △84㎡A2 43가구 △84㎡B 115가구 △94㎡A1 36가구 △94㎡A2 8가구 △94㎡B 4가구 △135㎡ 3가구 등으로 구성된다.


당첨자 발표는 오는 19일이다. 정당계약은 다음 달 1~3일까지 사흘간 체결한다.


강릉자이 파인베뉴 견본주택은 강원도 강릉시 교동 341에 있으며, 입주는 2024년 1월 예정이다. /heyj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지혜진 기자 부동산부

heyj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