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랜드, 의료서비스 종사자 및 소방관 등에 객실 4,000실 무료 나눔

정치·사회 입력 2021-04-05 12:46:33 강원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가원 평창군 강원랜드 하이원 전경.[사진=강원랜드]

[서울경제TV=강원순기자]강원랜드는 의료서비스 종사자, 소방관 및 취약계층 등에게 휴식과 치유의 기회를 제공하는 '2021년 하이원 객실 무료 나눔 프로그램'을 본격적으로 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올해 객실 나눔은 4~6월과 9∼11월에 걸쳐 하이원 콘도, 호텔 총 4,000실 규모로 운영한다.


프로그램 참여 대상은 코로나19 관련 의료종사자, 소방관, 기초생활보장 수급자, 한 부모․조손․다문화가정 등 관광취약계층, 사회복지사 및 사회복지시설종사자, 공익활동가 등이다. 


이들에게는 호텔·콘도 객실 무료 숙박과 함께 식·음료업장, 리조트 등 각종 부대시설 이용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객실 나눔 신청은 한국사회복지협의회 복지넷으로 하면 된다.


강원랜드 사회공헌팀 관계자는 “지속되는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헌신하신 의료진, 소방관, 복지시설종사자분들께 감사드린다”며“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힐링과 휴식의 기회를 갖고 신체적, 정신적으로 소진된 몸과 마음이 조금이나마 회복되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강원랜드는 2018년 1262실, 2019년 4032실, 2020년 3351실 등 하이원 객실 나눔 프로그램을 통해 지난 3년간 9억 8,400여만 원 상당을 기부했다./k10@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