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증권, 콩고기·버섯 버거…ESG 실천 위한 ‘비건 데이’ 개최

증권 입력 2021-10-27 14:48:21 윤혜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한국투자증권은 27일 여의도 본사 구내식당에서 ‘ESG 비건 데이’를 개최했다. [사진=한국투자증권]

[서울경제TV=윤혜림기자]한국투자증권은 27일 여의도 본사 구내식당에서 ‘ESG 비건 데이’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식물성 단백질로 만든 대체육과 채소를 활용한 친환경 저탄소 식단이 제공됐다. 


많은 임직원이 점심시간 구내식당을 찾아 콩고기로 만든 커틀릿과 카레덮밥, 수제 버섯 버거 등을 먹었고, 한 직원은 “건강도 챙기고 지구도 지킨다 하여 전부터 비건 식단에 호기심을 가지고 있었는데 예상외로 맛이 좋았다”고 말했다.


실제로 생산·유통 과정에서 온실가스 배출이 많은 동물성 식단보다 식물성 재료를 적극 활용한 저탄소 식단은 온실가스 배출량을 최대 70%가량 감소시킬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비만이나 심장병, 대사증후군과 같은 질병 예방에도 효과적이라고 알려져 있다.


한국투자증권 관계자는 “증권사 최초로 친환경 저탄소 식단을 도입하면서 누구나 거부감 없이 즐길 수 있는 메뉴 개발에 각별히 신경을 썼다”며 “국내산 제철 유기농 채소와 콩, 두부 등 신선한 재료, 그리고 다양한 레시피를 활용해 맛있는 ‘비건 데이’를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grace_rim@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혜림 기자 증권부

grace_ri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