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온, 기술보증기금 ‘Kibo-Star밸리 기업’으로 선정

증권 입력 2022-03-31 09:43:14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명홍철 넷온 대표(좌)와 김태주 기술보증기금 광주지점 지점장(우)이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넷온]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인공지능(AI) 비전 인식 전문 업체인 넷온은 31일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기술보증기금으로부터 ‘Kibo-Star밸리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Kibo-Star란 기술보증기금이 글로벌 시장 진출이 가능한 예비 유니콘을 선정하고 육성하기 위한 보증제도로서기술사업평가 A등급 이상의 벤처기업 중 팀 역량시장성신용상태성장 잠재력 등을 두루 평가해 매년 두 기업을 선정한다.

 

이렇게 선정된 두 기업을 중장기적으로 지원해 국가경제발전을 견인하고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한다지원한도는 최대 50억원 이내 보증한도를 부여하며 투자지원이노비즈기업 선정상장지원 등 다양한 우대 내용이 포함된다.

 

이번에 선정된 넷온은 헥사곤인베스트먼트컨설팅전남대학교기술지주회사광주지역대학연합기술지주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 등으로부터 투자유치에 성공했다.

 

명홍철 넷온 대표는 “넷온은 개인의 사생활 보호를 최우선시하는 토털 인공지능 영상 기술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안전하고 행복한 사회를 만드는데 앞장서겠다, “이번 Kibo-Star밸리 기업 선정으로 마련된 자원은 글로벌 진출과 일상 생활 속 모든 곳을 소중히 케어 해 주는 ‘세이프온’ 사업 추진에 투자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