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국내 첫 고속도로 수소충전소 개소

산업·IT 입력 2019-04-12 18:23:26 수정 2019-04-12 19:48:45 김성훈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현대자동차가 한국도로공사와 함께 국내 최초로 고속도로 수소충전소를 열었습니다. 

국내 첫 고속도로 수소충전소는 안성휴게소에 위치했으며, 오늘 개소식 후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했습니다.


현대차는 “고속도로에서 수소전기차를 운행하는 고객들의 충전 편의성을 높이고 수소전기차 보급에 보탬이 되고자 충전소를 구축하게 됐다”며 “안성휴게소는 경부고속도로 내 휴게소 중에서도 특히 통행량과 이용고객이 많아 선정하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행사에는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과 한국도로공사 이강래 사장, 공영운 현대차 사장, 김학용 자유한국당 의원 등 70여명이 참석했습니다.


안성휴게소 수소충전소는 총 356㎡의 면적에 시간당 5대 이상의 수소전기차를 완전충전할 수 있습니다.

수소충전소는 오전 8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연중무휴로 운영됩니다.

현대차와 한국도로공사는 오는 6월까지 남해고속도로 함안휴게소와  경부고속도로 언양휴게소 등 총 5곳에 수소충전소를 추가로 열 계획입니다./김혜영기자 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성훈 기자 증권팀

bevoice@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