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 “인선이엔티, 하반기 광양 매립장 사업 재개 기대”

증권 입력 2019-05-09 08:41:57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한국투자증권은 9일 인선이엔티에 대해 “상반기 사천 신규 매립장이 개시된 데 이어 하반기에는 광양 기존 매립장 사업이 재개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투자의견과 목표가는 별도로 제시하지 않았다.

윤철환 연구원은 “지난 3일 아이에스동서가 인선이엔티 주식 877만주를 인수하며 최대주주가 될 예정”이라며 “주당 인수가는 3일 종가 9,740원 대비 17.0% 할증한 1만1,400원으로, 총 양수도 계약 대금은 1,000억원이 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투자 형태가 직접적인 형태로 변경됨에 따라 진행 중인 폐기물 매립 사업이 앞으로 보다 적극적인 행해질 것”이라며 “이에 따라 매립사업 실적이 오는 2020년부터 온기로 반영될 가능성이 한층 높아졌다”고 덧붙였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