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 누적 가입자 1,300만…“국민 5명 중 1명은 사용자”

금융 입력 2019-07-15 09:09:18 이아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제공=토스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는 오늘 토스 앱의 누적 다운로드가 3,000만 건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작년 9월 누적 다운로드 2,000만 건 돌파 이후 10개월 만이다. 토츠 측은 “누적 가입자 수도 빠르게 증가하며 7월 현재 1,300만 명을 넘어섰다”며 “대한민국 국민 다섯 명 중 한 명 이상이 토스를 이용하는 셈”이라고 설명했다.
 
2015년 2월 출시된 토스는 간편송금 서비스 출시 이후, 간편 송금 시장의 폭발적인 성장을 이끌어 왔다. 7월 현재 토스의 월 송금액은 4조 원이며, 누적 송금액은 49조 원에 달한다. 토스는 현재 간편송금 서비스 뿐만 아니라 계좌/카드 등의 조회 서비스, 예금/적금/대출 등의 뱅킹 서비스, P2P/펀드/해외주식 등의 투자 서비스에 이르기까지 금융 소비자가 필요로 하는 40종 이상의 금융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다.
 
7월 현재 토스의 누적 계좌 등록 수는 1,800만, 누적 등록 카드 수는 800만, 무료 신용등급 조회 누적 사용자는 770만이다. 부동산소액투자, 해외주식투자, 펀드소액투자 등 투자 상품의 총 누적 투자액은 총 7,000억에 달한다.
 
이승건 토스 대표는 “3,000만 건의 다운로드가 이뤄지기까지 토스를 이용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금융에 대한 필요가 있을 때 찾는 첫 번째 서비스가 될 수 있도록 앞으로 더욱 다양한 금융 서비스와 최고의 사용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토스는 내차 시세 조회, 자동차 보험 비용 조회 서비스, 아파트 관리비 조회 및 납부 서비스, 실속형 미니보험 등 새로운 금융 서비스 발굴에도 힘쓰고 있다. /이아라기자 ar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아라 기자 부동산팀

ara@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