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트라, 중앙亞 요충지 키르기스스탄과 ‘비즈니스 파트너십’ 개최

산업·IT 입력 2019-07-18 17:44:51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코트라는 18일(현지시간) 키르기스스탄의 수도 비슈케크에서 ‘한-키르기스 비즈니스 파트너십’을 개최했다. 국내 참가기업과 현지 바이어가 1:1 비즈니스 상담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코트라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코트라)18(현지시간) 중앙아시아 요충지 키르기스스탄의 수도 비슈케크에서 이낙연 국무총리 공식방문과 연계해 -키르기스 비즈니스 파트너십을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키르기스스탄은 인구 620만명, 국내총생산(GDP) 140위권 수준이다. 한국과는 지난 2013년 정부 간 무상원조를 위한 기본협정을 체결해 국내 기술 및 경험 전수를 활용한 상생협력이 활발히 이뤄지는 국가다. 또 동서남북에 중국, 우즈베키스탄, 타지기스탄 및 카자흐스탄으로 각각 둘러싸인 지리적 이점도 있다.

 

주요 행사인 ‘1:1 비즈니스 상담회에선 국내 중소·중견기업 36개사와 키르기스 및 인근 CIS(독립국가연합) 지역 기업 약 140여개사가 비즈니스 상담을 진행했다. 특히 세계한인무역협회(OKTA) ‘2019 CIS·유럽 경제인대회와 연계해 OKTA 회원사가 다수 참여해 국내 기업과 상담이 이뤄졌다.

 

이번 상담회에 참석한 이유빈 디알텍 차장은 엑스레이 관련 신제품을 들고 현지 의료시장 진출을 위해 이번 행사에 참여하게 됐다현지 바이어의 관심이 뜨거워 시장 진출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김상묵 코트라 경제통상협력본부장은 키르기스스탄은 중앙아시아 및 CIS 진출의 요충지로 아직 발굴할 사업 기회가 많다코트라는 우리 중소·중견기업의 강점과 현지의 니즈를 결합한 맞춤형 지원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유민호기자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부동산팀

you@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