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로보카폴리TV ‘엠버와 함께하는 생활안전이야기’ 공개

산업·IT 입력 2019-09-06 15:37:19 김성훈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로보카폴리 제작사 ‘로이비쥬얼’이 유튜브 ‘로보카폴리TV’ 한국 채널을 통해  로보카폴리 스핀오프 시리즈 <엠버와 함께하는 생활안전이야기>를 9월부터 공개한다고 6일 밝혔다. 

로이비쥬얼 측은 “최근 유튜브의 키즈 콘텐츠 유해성 논란에 대한 목소리가 커지면서 유튜브가 아동보호 강화에 나서고 있는 가운데, 아이들의 생활안전 교육에 필요한 내용을 담고 있는 <엠버와 함께하는 생활안전이야기>가 큰 인기를 얻을 것으로 보인다”며 기대를 나타냈다.

 

총 26편의 에피소드로 구성된 <엠버와 함께하는 생활안전이야기>는 아이들이 일상생활에서 쉽게 일어날 수 있는 놀이터 안전·가정 내 안전·미아 방지 등 생활안전 사고의 위험성을 자연스럽게 깨달을 수 있도록 제작됐다.

신승호 로이비쥬얼 이사는 “최근 일부 유튜브 키즈 크리에이터들이 만든 자극적인 스낵콘텐츠 형식의 동영상이 범람하면서 자녀를 둔 부모들의 키즈 콘텐츠 시청에 우려가 커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로보카폴리TV>채널은 진정성 있는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제공하며 글로벌의 모든 어린이들이 안심하고 볼 수 있는 채널로 자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현재 로보카폴리의 다른 스핀오프 시리즈인 <폴리와 함께하는 교통안전이야기>와 <로이와 함께하는 소방안전이야기>도 교통·소방 관련 안전교육 정보를 전달하고 있다.

지난 2010년에는 국내 최초로 프랑스 칸에서 열린 ‘밉 주니어 라이선싱 챌린지’에서 <로보카폴리>가 폭력적이지 않고 선정적이지 않은 부분 1등작에 선정된 바 있다.


로이비쥬열 측은 <로보카폴리TV>채널을 통해 로보카폴리 오리지널 시리즈의 작품철학을 반영한 어린이의 정서·인지·도덕 발달에 도움이 되는 교육 콘텐츠를 계속해서 제공할 방침이다.

<로보카폴리TV>는 지난 7월에 스페인어·만다린어·광둥어 채널을 추가하며 기존의 한국어·영어·프랑스어·러시아어·이탈리어·중국어 등을 포함한 총 10개 언어 채널로 운영하고 있으며, 오는 10월에는 <로보카폴리 할로윈 앨범>을 한국어·영어·일본어·중국어로 유튜브를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김성훈기자 bevoic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성훈 기자 증권팀

bevoice@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