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맵, '보험 선물하기' 이용자 62.5%는 2030세대…"귀가·웨딩보험 등"

금융 입력 2019-09-24 09:20:21 수정 2019-09-24 09:21:03 고현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보맵

일상에 필요한 미니보험을 가족이나 친구와 모바일로 쉽게 주고 받는 '보험 선물하기' 서비스 이용자 62.5%가 2030세대인 것으로 나타났다.


인슈어테크 기업 보맵(주)(대표 류준우)에 따르면 출시 한 달을 맞은 보맵의 '보험 선물하기' 서비스 이용자 62.5%가 2030세대로 집계됐다.


보맵 측에 따르면,‘보험 선물하기’의 80% 이상이 ‘귀가안심보험’을 이용했고, 가을 본격적인 결혼시즌을 맞아 ‘웨딩보험’을 선물하는 이용자들도 꾸준하게 늘고 있다. 웨딩 보험이란 예기치 못한 일로 결혼 및 신혼여행의 일정 변경, 취소와 더불어 신혼여행 중 수하물 지연에 대한 보상을 해주는 보험이다.


류준우 보맵 대표이사는 “보험 선물하기는 소액으로 안심을 선물하는 가심비 높은 서비스로 기획단계에서 가치지향적인 소비를 하는 2030세대의 라이프 스타일을 반영했다”며 “향후 보험마켓을 통해 자동차, 여행자, 반려견을 위한 맞춤형 보험 서비스도 준비 중이다”고 말했다.


한편, 보맵은 2030세대가 보험을 보다 폭넓게 경험할 수 있도록 기획해 '보험 선물하기'를 지난 8월 23일 런칭했으며, 전체 보맵 가입자 가운데 2030세대의 비율이 55%로 가장 높다./고현정기자go8382@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고현정 기자 금융팀

go8382@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