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證 “클래시스, 소모품 매출 성장 덕 분기 최대 영업익 기록”

증권 입력 2019-11-14 09:57:21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삼성증권은 14일 클래시스에 대해 “소모품 매출 성장으로 영업이익률이 대폭 개선되며 분기 최대 영업이익을 기록했다”며 목표가를 기존 1만6,000원에서 1만9,000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김솔 연구원은 “3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은 전분기대비 2.3% 감소한 211억원이었으나, 영업이익은 전분기대비 22.9% 증가한 118억원으로 영업이익 기준 분기 최대실적”이라며 “장비 성수기인 지난 2분기의 높은 기저로 장비매출은 전분기대비 소폭 감소했으나, 소모품 매출이 급증하며 소모품 매출이 장비매출을 넘어선 첫 분기가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클래시스의 리프팅 시술명인 ‘슈링크’는 작년 8월 유투브에 노출되며 검색량 피크를 기록한 이후 계속 검색량이 레벌업된 수준을 유지 중으로, 시술 대중화 등으로 인해 시술 횟수가 많은 네트워크 병원향 장비매출이 확대되고 있다”며 “아울러 해외 매출 성장 또한 본격화돼 장비매출 비수기임에도 불구 해외 장비매출이 전분기대비 4.8% 증가했다”고 강조했다. 


김 연구원은 “임직원 스톡옵션 행사 가능 기일 이후 약 2개월 간 총 280만3,625주 중 절반 이상이 행사됐다”며 “신규 상장 지분은 대부분 국내외 기관투자자에게 매각된 것으로 파악된다”고 분석했다. 이어 “잔여 스톡옵션 행사 시 추가 상장 가능한 주식 수는 전체 주식 수의 2.1%로, 스톡옵션 잔여분 행사는 유통물량에 도움을 줄 수 있다”고 전망했다. 그는 다만 “여전히 충분하지 못한 유동주식비율은 투자에 제약 요건으로 작용할 가능성이 존재”하다고 덧붙였다.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