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아이비트, 3자 배정 유상증자 및 전환사채권 발행 철회 결정

증권 입력 2019-12-04 08:55:26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투자자 납입자금 조달의 어려움으로 철회 요청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에이아이비트가 지난 4월 22일 의사회에서 결의한 제3자 배정 유상증자 및 제 16회차 전환사채권 발행 결정을 철회한다고 4일 밝혔다. 


에이아이비트 관계자는 “올해 예상치 못했던 당사의 관리종목 편입으로 인하여 청약자의 유상증자 및 전환사채 납입자금 조달이 어려워져 철회를 요청했다”며 “향후 관리종목 편입 해소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에이아이비트는 지난 2월 코스닥 상장사 지스마트글로벌(주)의 최대주주인 제이에스홀딩컴퍼니가 발행한 지스마트글로벌의 최대주주 지분을 담보로 한 교환사채(이하 교환사채) 120억 원을 취득했다. 이후 지스마트글로벌의 주가하락으로 인해 취득한 교환사채의 가치 하락으로 투자금 회수에 대한 불확실성이 제기됐고 의견 거절의 주요 요인이 됐다.


회사 관계자는 “문제 해결을 위해 제이에스홀딩컴퍼니와 지스마트글로벌에 대한 당사의 직접 경영 참여 또는 교환사채의 조기 상환 및 제3자 대상의 매각추진 등 여러 가지 조건을 놓고 협상 중에 있다”며 “연내 협상이 타결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관리종목 편입 해소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