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탁결제원, 오늘 22대 사장 면접 진행…이달 임시주총서 후보 추천

증권 입력 2020-01-10 15:54:47 수정 2020-01-28 08:42:18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한국예탁결제원 이병래 사장의 후임자가 이달 내 확정될 것으로 보인다. 


10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한국예탁결제원 임원추천위원회(이하 임추위)는 이날 22대 사장 면접을 진행한다. 임추위의 면접 대상은 지난 3일 마감된 공모에 참여한 회장 입후보자 중 3명이다. 현재까지 알려진 바에 따르면, 예탁결제원 사장 공모에는 이명호 더불어민주당 수석전문위원을 포함해 김근익 금융정보분석원(FIU) 원장, 유광열 금융감독원 수석부원장, 제해문 예탁원 노조위원장 등이 응모한 것으로 알려졌다. 


임추위는 이들 중 후보 3명을 선정해 개별 면접을 진행한 후 후보 1명을 선정해 오는 29일 임시주주총회에 의결을 올릴 예정이다. 임시주총에서 통과되면 금융위원회 위원장의 승인을 거쳐 예탁원 신임 사장으로 취임한다. 이 과정은 통상 한달 정도 소요되며, 늦어도 내달 초에는 신임 사장이 선임될 예정이다. 후임자가 정해지지 않아 지난달 임기 만료 후에도 예탁결제원에 출근 중인 것으로 알려진 이병래 사장의 후임이 드디어 확정되는 것이다. 


예탁결제원 임추위는 대부분 비공개로 진행돼 현재까지 지원자나 면접과 관련한 내용은 공개되지 않고 있다. 다만 유력 후보자로 거론되는 이명호 더불어민주당 수석전문위원과 제해문 노조위원장 등이 이날 면접에 참여한 것으로 추정된다.


한편, 예탁결제원 사장 공모에 응한 것으로 알려졌던 김기식 전 금감원장은 이번 공모에 참가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예탁결제원 측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김 전 금감원장은 예탁결제원 사장 공모에 응모한 사실이 없다며 유감을 표해왔다”고 밝혔다.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