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투 “고영, 상처받지 않았던 것처럼”

증권 입력 2020-01-15 09:42:33 서정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서정덕기자] 하나금융투자는 15일 고영에 대해 신제품의 고객사가 3개사에서 9개사까지 주로 자동차용 시장에서 늘어났고, 20194분기 기타 매출이 1분기~3분기 평균 매출을 상회한 것이 유의미하다고 판단한다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가를 기존 11만원에서 12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김경민 연구원은 지난 4분기 잠정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506억 원, 52억 원을 기록해 컨센서스대비 하회했는데, 이는 중국시장의 스마트폰 시장용 검사장비 수주가 작년 4분기에 올 1분기로 밀린 것이 주요 원인이라 밝혔다.

 

김 연구원은 고영은 20193분기 및 4분기의 실적 부진에도 불구하고 외국인 지분율이 61%까지 늘어나며 주가의 추세적 상승이 일어났는데, 이를 되새겨보면 무역분쟁 완화 분위기가 고영의 전방산업에 유리하기 때문이라 분석했다. 또한 최근 CES 2020 행사를 참관해보니, AI 5G용 비메모리파운드리(전공정) 및 후공정 수요가 예상을 상회할 것으로 전망된다새롭게 도래하는 수요이므로 명확하게 계량화하기 어렵지만 업종별로 Global Top Tier 고객사에 장비를 공급했던 고영에게 유리한 상황이 전개될 것으로 판단된다2020년 고영에 대한 긍정적 시각의 근거를 덧붙였다. /smileduck29@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정덕 기자 증권팀

smileduck@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