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온, 작년 영업익 3년만에 흑자전환 기대감에 상승

증권 입력 2020-01-22 13:35:42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아리온이 3년 만에 흑자전환 기대감에 상승세다.

22일 오후 1시 31분 현재 아리온은 전 거래일 대비 3.41% 상승한 1,515원에 거래되고 있다.

채명진 아리온 대표는 이날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지난해 연간으로 3년 만에 흑자전환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아리온은 지난해 3분기 기준 누적 영업이익이 7억원을 넘어서며 전년 동기 대비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채 대표는 올해에도 콘텐츠를 기반으로 한 ‘미디어커머스’ 부문을 확대해 연간 영업이익 흑자를 유지하겠다고 전했다.

아리온은 디지털 셋톱박스 제조를 기반으로 현금 흐름이 빠른 미디어커머스를 미래 먹거리로 내세웠다. 아리온의 자회사 ‘라인엔터테인먼트’는 코스닥 시장 상장을 위한 기업공개(IPO)를 추진 중이며, 회사가 보유하고 있는 미디어커머스 비상장사들과 인수합병(M&A)을 올해 중 마무리할 것으로 예상된다.

아리온은 XNRGI의 아시아 총괄 밴더 사업권 획득을 시작으로 2차 전지 사업에도 진출할 예정이다. 사업권 획득으로 주력 사업인 하드웨어 제조 및 유통 사업의 미래 먹거리를 확보했으며 미디어 커머스 영역 확장을 통해 사업을 성장시킬 계획이다.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