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화학, 中 합작법인 ‘GOC’ 4년 연속 흑자

증권 입력 2020-04-01 13:34:41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이수그룹 주력 계열사 이수화학의 중국 합작법인 ‘GOC(GREAT ORIENT CHEMICAL TAICHANG)’가 4년 연속 영업이익 흑자를 기록했다.

이수화학은 GOC가 지난해 영업이익이 600만 달러(한화 약 70억 원)를 기록해 4년 연속 흑자를 달성했다고 1일 밝혔다.

이는 전년 영업이익 510만 달러(한화 약 56억 원) 대비 약 20% 증가한 수치다. 특히 올해 2월 기준 월간 영업이익은 150만 달러(한화 약 18억 원)로 설립 이래 최고치를 달성했다. GOC는 지난 2008년 11월 이수화학이 태창시에 설립한 중국 현지 법인으로 연간 10만 톤 규모 연성알킬벤젠(LAB)을 생산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중국 내수 판매량이 전년 대비 약 30% 증가하는 등 뚜렷한 중국 내수 시장 수급 개선에 적극적으로 대응한 결과, 올해에도 흑자 기조를 이어갈 수 있었다”며 “중국 내수시장 판매 가격은 2월 말 가격 기준 전년 동기 대비 약 5%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고, 수출 또한 안정적으로 이루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또 “미ㆍ중 무역분쟁으로 중국 내 석유화학 업체들이 지난해 어려움을 겪었지만, LAB는 주 사용처인 세제가 필수재인만큼 견조한 수요 성장세를 유지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이수화학 측은 올해 전망도 긍정적으로 바라보고 있다. GOC의 목표 영업이익은 지난해 대비 약 33% 증가한 800만 달러(한화 약 98억 원)다.

회사 측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중국 내 정유업체의 경우 가동률 조정이 나타나고 있지만, GOC 공장은 중단 없이 정상 가동을 유지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출하에도 문제가 없기에 향후 시장 변화에 따라 유연하게 내수와 수출 수요에 대응할 방침”이라고 밝혔다./jjss1234567@naver.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