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카드, 광화문으로 사옥 이전…“수평적 기업문화 중점”

금융 입력 2020-05-18 16:46:26 수정 2020-05-18 16:46:57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롯데카드]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롯데카드는 서울 남대문 롯데손해보험 빌딩에서 종로구 새문안로 76에 있는 콘코디언 빌딩으로 사옥을 이전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신사옥은 곳곳에 롯데카드의 조직문화와 경영철학을 담아냈단 평가다. 우선 수평적 기업문화와 유연·탄력적인 애자일(Agile) 조직문화 조성을 위한 좌석 배치, 공간 활용에 중점을 뒀다.

 

기존에 상석 형태로 있던 팀장과 팀원과의 자리 구분을 없앴다. 또 업무, 회의 등 목적에 따라 변경 가능한 모듈형 테이블’, ‘스탠딩 테이블등을 설치했다. 신개념 복합문화공간 워킹 라운지7개 층에 마련했다. 업무와 휴식을 모두 즐길 수 있는 공간이다.

 

아울러 사적인 통화도 편하게 할 수 있는 폰 룸’, 남녀 휴게실에 각각 설치된 수면 캡슐등 직원 복지를 고려한 공간도 갖췄다. 대표이사 공간으로 직원과 끊임없는 토론을 진행하기 위한 (WAR) ’, 직원을 대상으로 직접적인 시그널 송출이 가능한 미디어 월등도 마련됐다.

 

특히 조좌진 롯데카드 대표이사가 신사옥 내부 설계부터 공간 배치, 인테리어 등 전반적인 사항을 직접 챙긴 것으로 알려졌다. 사내 오피니언 그룹을 대상으로 신사옥 인테리어 철학과 디자인 콘셉트를 프레젠테이션하며, 직원들의 의견과 아이디어를 경청했다고 롯데카드 측은 설명했다.

 

조 대표이사는 이번 신사옥이 직원들에게 회사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하고 비전을 공유할 것으로 기대한다사옥 이전으로 임직원의 업무 환경 개선과 부서 간 시너지를 극대화 등을 통해 고객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금융팀

you@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