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 60년’ 文 “대한민국 대전환 앞장서 달라”

증권 입력 2020-08-03 19:46:58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앵커]
대한민국 최초의 경제정론지로 태어난 서울경제신문의 창간 60주년을 기념하기 위한 자리가 열렸습니다. 각계 주요 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은 대한민국 대전환을 이끌 한국판 뉴딜 추진을 위해 서울경제가 앞장서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양한나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싱크] 문재인 / 대통령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면서 ‘대한민국 대전환’을 이끌 ‘한국판 뉴딜’을 추진해나가는 지금 균형 있는 시선으로 우리 경제를 진단하고 새로운 비전을 제시해온 서울경제 신문의 역할이 더욱 소중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31일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에서 열린 서울경제신문 창간 60주년 기념식에서 코로나19 극복과 한국판 뉴딜 추진을 위해 서울경제가 주도적 역할을 해줄 것을 주문했습니다.


이어 정세균 국무총리는 대한민국 최초의 종합경제지 서울경제신문이 대한민국이 글로벌 선도국가가 될 수 있도록 조언자 역할을 해달라고 강조했습니다.
 

[싱크] 정세균 / 국무총리
“서울경제는 지난 1960년 창간한 대한민국 최초의 종합경제지입니다. 앞으로도 대한민국이 코로나19 경제위기를 빠르게 극복하고 글로벌 선도국가로 우뚝 설 수 있도록 ‘한국 경제의 나침반’ 역할을 해주시기를 바랍니다.”
 

장재민 서울경제 대표이사 회장은 코로나19가 세계적으로 확산하고 있는 분위기를 고려해 미국에서 영상으로 환영사를 보냈습니다. 장 회장은 시장경제와 경제정책의 조언자와 비판자로서의 역할을 다하겠다며 백상 장기영 선생의 창간 정신 계승을 다짐했습니다.
 

[싱크] 장재민 / 서울경제 대표이사 회장
“서울경제신문이 현재의 역경을 한마음으로 헤쳐 나가는 여론의 구심점이 되겠습니다. 백상 선생이 원칙으로 삼았던 춘추필법의 정신, 정정당당한 보도, 불편부당한 자세를 계승해나가겠습니다.”
 

서울경제TV 양한나입니다.

/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