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에이텍티앤, 이주열 한은 총재 리디노미네이션 시사…ATM 자회사 부각 '강세'

증권 입력 2019-03-26 10:12:52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에이텍티앤이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의 리디노미네이션(Redenomination, 화폐 단위 변경) 검토 주장에 강세를 보이고 있다. 종속회사인 에이텍에이피이 ATM기 관련사업을 하고 있기 때문이다. 

26일 오전 9시 54분 현재 에이텍티앤은 전 거래일 대비 6.01% 오른 8,47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리디노미네이션 검토 소식에 ATM 관련주들이 모두 강세를 보이고 있다. 한네트와 케이씨티, 청호컴넷 등 모두 20% 내외로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전일 이주열 총재는 국회 기획재정위원회에서 이원욱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리디노미네이션 관련 질문에 “리디노미네이션 논의를 할 때가 됐다고 생각한다”며 “그러나 장점 못지않게 단점도 따르기 때문에 논의를 하더라도 조심스럽게 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리디노미네이션은 화폐의 실질가치는 그대로 둔 채 액면가를 낮게 바꾸는 조치를 말한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