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류타임즈, 아스팩투자조합 매각 잔금 60억원 회수… “재무개선 박차”

증권 입력 2019-06-14 17:33:22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한류타임즈는 아스팩투자조합 지분 매각에 대한 잔금 60억원을 모두 수령 완료했다고 14일 공시했다.


한류타임즈는 지난달 20일 종속회사 아스팩투자조합 지분 99.92% 전량을 소올인베스트먼트에 매각한 바 있다. 이후 한류타임즈는 총 매각 대금 180억원 중 계약금과 중도금으로 120억원 가량을 수령했고, 나머지 잔금을 이날 수령하며 사실상 매각 관련 절차를 완료했다. 한류타임즈 관계자는 “잔금 60억원 수령으로 모든 매각 절자가 완료되면서 한류타임즈는 비사업부문에서 최근 두 달간 총 180억원 가량의 자금조달에 성공했다”며 “일각에서 제기돼왔던 투자금 회수 불투명설이 종식된 만큼, 추진 중인 신사업과 더불어 당분간 탄력적인 재무건전성 확보에 힘써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한류콘텐츠의 경쟁력 강화 및 콘텐츠 사업 확대를 목적으로 아스팩투자조합 지분 매각에 나선 한류타임즈는 기존 엔터·스포츠 전문 신문 사업에 경제지 부문을 새로 추가하며 수익사업 확장에 본격적으로 나서고 있다. 회사는 또 오는 28일 정기주주총회에서는 오랜 기간 노벨상 후보로 거론돼 왔던 천재 물리학자 ‘미나스 카파토스(Menas C. Kafatos)’, 조재호 더라인성형외과의원 원장 등을 사외이사로 선임하며 다양한 해외사업을 검토한다는 방침이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