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방 “1,600억 투자 유치…월 이용자 1,200만명 달성할 것”

부동산 입력 2019-07-09 16:23:40 수정 2019-07-10 09:41:32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직방은 9일 서울 종각역에 있는 SC제일은행빌딩 4층 강당에서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열린 토크콘서트에 앞서 심상민 호갱노노 대표(왼쪽부터) 안성우 직방 대표, 김정현 우주 대표, 이용일 슈가힐 대표가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제공=직방

부동산정보 서비스업체 직방이 최근 대규모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고 밝혔습니다.


직방은 지난달 골드만삭스PIA 등 여러 투자사로부터 1,600억원 규모 투자를 받았습니다.


또 상업·업무용 부동산 플랫폼 ‘네모’를 운영하는 슈가힐을 인수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직방은 서울 종각역에 있는 한 강당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공개했습니다.


[싱크] 안성우 / 직방 대표

“1,600억원이라는 저희한테는 큰 금액을 투자 받아서 저희가 진행할 사업에 쓸 예정이고요. 또 저희의 뜻과 맞고 함께 할 의지가 있는 분들과 함께 인수를 통해서…”


직방은 서비스 출시 10주년을 맞는 2022년까지 월 이용자 수를 현재 수준의 2.5배에 달하는 1,200만명까지 끌어올리겠단 청사진도 내놨습니다.


이날 간담회에선 직방을 비롯해 슈가힐, 아파트 실거래가 정보업체 호갱노노, 셰어하우스 운영사 우주 등 부동산 프롭테크 기업 대표들이 참석한 토크콘서트도 열렸습니다. /유민호기자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부동산팀

you@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