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스타엔터, 文 김정은 초청…北 연계 크루즈 활성화 논의 소식↑

증권 입력 2019-08-30 09:50:19 수정 2019-08-30 13:45:45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문재인 대통령이 김정은을 부산 ASEAN 정상회의에 초청 의사를 밝힌 가운데 북한 항구와 연계한 크루즈관광 활성화 방안이 부각되며 팬스타엔터프라이즈가 강세다.

30일 오전 9시 47분 현재 팬스타엔터프라이즈는 전 거래일보다 4.50% 상승한 1,045원에 거래되고 있다.

제주관광공사가 지난 28일부터 오는 31일까지 개최하는 ‘아시아 크루즈, 평화와 공동번영을 향하여’ 포럼에서 북한 항구를 포함한 크루즈관광 노선 신설 등 크루즈관광 활성화 방안이 논의되고 있다. 자리에 참석한 심상진 경기대 교수는 “북한이 주변국과의 관계에 보다 개방적으로 변화하고 있다”며 “남포항과 연결해 상해-제주-인천 노선, 원산항과 연결한 속초-블라디보스토크 노선은 향후 가능성 있는 신규 크루즈 노선”이라고 제안했다.

이날 문재인 대통령은 태국 유력일간지 ‘방콕포스트’와 서면인터뷰에서 오는 11월 부산에서 열리는 한국-아세안(동남아시아국가연합·ASEAN) 정상회의에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참석하기를 바란다는 뜻을 밝혔다.

부산에 본사를 둔 팬스타엔터프라이즈는 지난 2015년 최초의 국적 크루즈선사인 팬스타 그룹이 인수했다. 이 회사는 올해 4월부터 부산을 모항으로 일본~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속초 등을 운항하는 크루즈 노선 운항을 시작했다. 팬스타엔터프라이즈는 국적 크루즈선 사업 및 여행ㆍ선박ㆍ대선ㆍ무역업 등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하며 지난해에는 세계 최대 크루즈 선사인 카니발크루즈그룹 계열 코스타크루즈와 객실 판매 계약을 맺은 바 있다.

/양한나기자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