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G손해보험, '건강명의 6대질병 간편보험' 판매…"간·폐·신장 보장"

금융 입력 2019-09-27 11:39:19 수정 2019-09-27 11:45:52 고현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MG손해보험

MG손해보험이 지난달 유병력자나 고령자도 쉽게 가입할 수 있는 '6대질병 간편보험'을 출시해 운영중이라고 27일 밝혔다.


'(무)건강명의 6대 질병 간편보험'은 25세부터 최대 80세까지 가입할 수 있는 간편고지보험으로 최대 100세까지 보장한다. 3개월 이내 입원이나 수술, 재검사 소견이 없고 2년 이내 입원이나 수술 이력이 없는 동시에 5년 이내 암과 관련된 진단이나 입원 및 수술이 없으면 가입할 수 있다.


이 상품은 암과 뇌혈관질환, 허혈성심장질환의 3대질병 등에 대한 각종 질병 또는 상해 진단비, 수술비, 입원비 담보도 추가적으로 마련됐다. 더불어 업계 간편보험 최초로 간경변증, 중등도이상 만성신부전증, 중등도이상 만성폐쇄성폐질환 등 간, 폐, 신장 관련 진단비도 보장한다.


또 '건강명의 6대질병 간편보험'은 간, 폐, 신장 관련 진단비를 보장한다는 특징이 있다. 아울러 해지환급금미집급형(무해지형)으로 가입시 표준형에 비해 20~30% 저렴하게 가입할 수 있다. 암진단시 또는 상해, 질병 80% 이상 후유장해 진단시 보장보험료 납입이 면제된다.


MG손보 관계자는 "가입 문턱이 낮아 그간 보험 가입이 필요했던 유병력자와 고령자에게 희소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고현정기자go8382@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고현정 기자 증권팀

go8382@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