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NH투자증권

증권 입력 2019-12-16 15:01:33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NH투자증권은 투자자 보호와 전문·중장기 투자를 강화하기 위해 4개 본부 신설하는 등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16일 밝혔다.

NH투자증권은 투자자 보호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금융소비자보호본부를 신설하고 업계 최초로 금융소비자보호최고책임자(CCO)를 독립 선임했다. WM(자산관리)사업부는 WM지원본부를 영업전략본부로 변경하고 영업전략 기획·기능을 강화했다. 또 고객 맞춤 서비스를 위해 디지털 영업본부를 신설했다. 자산관리전략총괄 부문은 어드바이저리(Advisory) 솔루션총괄로 변경, PB·하이브리드·디지털 등 각 서비스 채널별로 적합한 상품과 디지털 솔루션을 지원하는 역할로 전환했다. IB(투자은행) 사업부는 해외 및 대체투자 전문화를 위해 대체투자 전담 본부를 IB1사업부 내에 신설했다. 또 국내외 부동산 및 실물자산 금융부문 강화를 위해 IB2사업부 조직을 확대했다. 운용사업부는 운용 수익의 안정성을 강화하기 위해 해외투자를 확대하고 중장기 투자에 집중하는 방향으로 조직을 개편했다. 이를 위해 에쿼티 운용본부를 폐지하고 글로벌 운용본부를 신설했다. 더불어 대체자산운용본부를 PI본부로 변경하고 PI 및 대체투자 기능에 집중토록 했다.


다음은 인사 내용이다.

◇ 신규 선임
▲ 강북지역본부 조영래 ▲ 영업전략본부 박상호 ▲ Syndication본부 송창하 ▲ 구조화금융본부 박창섭 ▲ PI본부 박정목 ▲ Operation본부 나영균 ▲ Equity파생본부 박홍수

◇ 전보
▲ EquitySales본부 박기호 ▲ Prime Brokerage본부 박종현 ▲ Digital영업본부 김두헌 ▲ 금융소비자보호본부 양천우 ▲ 강남지역본부 유현숙 ▲ 상품솔루션본부 송재학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