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치엔티 자회사 엠디이, 서울시와 자율주행 시연 및 시승행사 개최

증권 입력 2019-12-17 09:00:37 수정 2019-12-18 10:09:58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에이치엔티의 자회사이자 국내 자율주행차량 모빌리티 서비스 개발 전문기업인 엠디이(MDE)가 오는 19일 서울특별시와 함께 상암동 일대에서 자율주행 차량시연 및 시승행사를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시연은 서울 상암 누리꿈스퀘어와 문화광장 일원에서 약 3.3km 구간으로 운행되며, 시연을 통해 진보된 자율주행차 기술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시연 일정에는 중국 내 스마트도시 전문 연구기관인 ‘상하이 푸동스마트도시발전연구원(上海浦?智慧城市?展?究院)’들이 중국의 혁신기업들과 함께 서울을 방문하여 엠디이의 진보된 자율주행 기술력을 직접 체감하는 자리를 가진다.


또한 상하이 푸동스마트도시발전연구단과 중국 기업 관계자들은 이번 방한 기간 동안 서울시 내 인공지능(AI) 및 스마트시티 관련 기업들과 만나 한중 스마트도시 간 교류 협력 방안을 모색하고, 엠디이와도 공동 사업을 위한 활발한 논의가 함께 이루어질 계획이다.


엠디이 관계자는 “중국의 유수 혁신기업인들이 대거 참석한 가운데 열리는 이번 시연행사를 통해 자율주행의 현주소를 직접 두 눈으로 확인하고 기업의 비전을 알리는 의미 있는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