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24, 전국 ‘창업센터’ 50호점 돌파...올해만 19곳 신설

산업·IT 입력 2019-12-17 09:06:26 수정 2019-12-17 09:10:03 이민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주요 지역, 지하철역 등에서 누구나 쉽게 전자상거래 특화서비스 이용

경기 용인의 카페24 수지구청점 내부. [사진=카페24]

[서울경제TV=이민주 기자] 전국에 50개의 카페24 창업센터가 개설됐다. 온라인 쇼핑몰 창업 성공사례가 잇따르며 전자상거래 특화 비즈니스 오피스에 대한 수요가 크게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대표이사 이재석)’는 지하철 신분당선 수지구청역 인접 역세권에 ‘카페24 창업센터 수지구청점’을 오픈했다고 17일 밝혔다.

카페24 창업센터는 서울 25곳, 경기 13곳, 인천 3곳, 충청 3곳, 영남 4곳, 호남 2곳 등 전국 각지에 50개의 전자상거래 서비스 지원 거점을 마련하게 됐다. 올해에만 19곳이 신규 개설됐다. 신도림, 목동, 마곡 등 비즈니스 환경에 최적화된 주요 지역은 물론 경복궁역, 교대역 등 지하철 역사 내에도 설립되면서 접근 편의성이 높아졌다.

창업센터는 온라인 비즈니스 사업자들의 성장을 돕는 전초기지로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교육, 컨설팅, 택배, 스튜디오 서비스 등 창업 시작부터 성장에 필요한 일체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현재까지 카페24 창업센터를 이용한 사용자 수는 1만6,000여명에 달한다. 안다르, 아모멘토, 비커밍27 등이 창업센터에서 시작해 성공한 대표 쇼핑몰이다.

전경철 카페24 창업센터 팀장은 “누구나 아이디어만 있다면 성공할 수 있는 온라인 쇼핑몰 창업 인큐베이터로 카페24 창업센터가 자리매김하고 있다”라며 “앞으로 사업자들이 보다 더 빠르게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지속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hankook66@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