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V1·테라타워·H클러스터…지식산업센터도 브랜드 시대

부동산 입력 2020-04-17 08:30:46 수정 2020-04-17 08:32:16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현대엔지니어링이 수원 영통구에 선보이는 지식산업센터 '현대 테라타워 영통' 조감도. [사진=현대엔지니어링]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지식산업센터 공급이 증가하면서 건설사들이 차별화를 위해 자체 브랜드를 도입하고 있는 모습이다. 

 

17일 한국산업단지공단 자료에 따르면 지식산업센터 공급량은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다. 지식산업센터 승인 건수는 지난 201677건에서, 201778, 2018107, 2019149건으로 증가한 데 이어 올해는 벌써 1분기 만에 50건을 넘어서고 있다. 20203월 말 기준으로 전국 지식산업센터는 총 1,158개소에 달한다.

 

공급이 증가하면서 건설사들은 주택시장에서 쌓은 인지도를 바탕으로 자체 브랜드 지식산업센터를 선보여 경쟁력을 강화하는 모양새다. 브랜드 지식산업센터의 경우 다년간의 노하우와 숙련도를 겸비한 대형 건설사에서 시공한다는 점과 준공 후에도 철저한 사후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점 등의 이유로 높은 가치를 지닌 것으로 평가 받기 때문이다. 특히 브랜드 인지도가 높아 향후 임대수익까지 기대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실제로 실제로 대형건설사가 시공하는 지식산업센터는 소비자들의 다양한 요구를 만족시킬 수 있는 특화설계를 도입해 입주기업의 만족도가 높고, 시세 형성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지난 2014년 현대엔지니어링이 서울 송파구 문정동 법조타운에 선보인 문정역 테라타워는 지식산업센터에서는 드물게 억대 프리미엄이 형성되기도 했다.

 

인근 부동산 중개업소에 따르면 현재 문정역 테라타워3.3당 평균 분양가가 1,600만원 대에 형성되어 있다“2014년 분양 당시 3.3당 평균 분양가가 900만원 대였음을 감안하면 전용면적 198기준으로 약 4억원 이상의 프리미엄이 붙은 셈이다라고 말했다.

 

인근에 위치한 다른 지식산업센터의 경우 3.3당 평균 분양가가 1,350만원 대에 분양되고 있어 브랜드 지식산업센터의 프리미엄 가치를 확인할 수 있는 셈이다라고 덧붙였다.

 

부동산 전문가는 아파트에서 브랜드 프리미엄을 경험한 수요자들이 지식산업센터에서도 브랜드를 따지기 시작하면서 브랜드 지식산업센터 선호 현상이 더욱 커지고 있다지식산업센터에서도 브랜드 유무에 따라 시세상승률이나 임대 수익 등이 차이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지식산업센터가 수익형 부동산 시장의 틈새시장으로 부각되면서 건설사들은 ‘SK V1’, ‘테라타워’, ‘H 클러스터등 자체 브랜드를 앞세운 건설사들의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2014년 분양한 문정역 테라타워1차를 시작으로 테라타워브랜드를 본격적으로 쓰기 시작했다. 2019년 시공능력평가에서 7위를 기록한 1군 건설사로 다수의 지식산업센터 시공 경험을 통해 브랜드 가치를 굳건히 하고 있다.

 

최근에는 수원에서 처음으로 테라타워분양에 나섰다.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에 선보이는 현대 테라타워 영통은 지하 2~지상 15, 3개 동, 연면적 약 96,946규모로 지식산업센터, 기숙사, 상업시설이 함께 구성된다.

 

또 올 6월에는 송파생활권에 속하는 하남감일지구에서 '현대 테라타워 감일'을 분양할 예정이다. 하남감일지구 자족시설용지 4블록에 지하 4~지상 8, 연면적 57천여규모로 지어지며, 지식산업센터, 근생시설, 운동시설이 함께 구성된다.

 

SK건설은 2012당산 SK V1 center’ 분양을 시작으로 ‘SK V1’ 브랜드 이미지 구축을 진행해 왔다. SK건설은 차별화된 브랜드 지식산업센터를 공급하면서 ‘SK V1’은 문정, 성수, 성남, 동탄, 문래, 가산 등 수도권 주요 산업단지에 공급하면서 지식산업센터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최근에는 공기 질 개선에도 앞장서면서 클린에어 솔루션 2.0 제균 환기시스템을 개발해 향후 조성하는 지식산업센터 SK V1에 선별적으로 적용할 계획이다.

 

경기도 하남시에서는 미사강변 SK V1 center’ 지식산업센터 및 지원상가를 분양 중이다. 연면적 86,779에 지하 4~지상 10, 1개동 규모다.

또 서울 중랑구 신내동 일대에서는 '신내 SK V1 center'를 공급하고 있다. 연면적 99,864, 지하 3~지상 12층 규모로 들어서는 단지다.

 

현대건설은 지난해 하반기 현대 클러스터(H Cluster)’를 론칭해 20223월 입주 예정인 하남 미사강변도시에 공급하는 지식산업센터 이름을 현대 클러스터 한강미사3로 명명했다.

 

현대 클러스터 한강미사3차는 연면적 92,040.979규모에 지식산업센터 연면적 64,632.44, 상업시설 연면적 1604.14, 기숙사 294호 등으로 구성된다.

 

이외에도 포스코건설은 ‘AT센터’, 한화건설은 비즈메트로’, 우미건설은 우미뉴브등의 지식산업센터 브랜드를 내세우고 있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