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진비앤지·닥터아이앤비, 반려동물 암 치료제 공동 연구개발 협약 체결

증권 입력 2020-04-28 08:48:51 수정 2020-04-28 08:52:37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우진비앤지는 닥터아이앤비㈜와 PDT(광역학) 기술을 이용한 동물의 표재성 암 치료 후보 물질의 공동 연구 개발 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우진비앤지는 향후 닥터아이앤비와의 협업을 통해 광감작제를 동물용의약품으로써 검역본부에 등록하고, 향후 우진비앤지의 시설을 통해 생산하며, 해외수출도 가능하도록 협력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식은 지난 27일 우진비앤지 서울사무소에서 진행됐다.
 
닥터아이앤비는 고순도의 광반응물질 개발 및 광역학치료 핵심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단순한 레이저 치료와는 달리, 빛에 반응하는 광감작제(Photosensitizer)를 사용하여, 부작용 없이 염증과 종양세포를 선택적으로 치료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닥터아이앤비는 수의과대학, 임상수의사, 의료기기 전문가들과 함께 수년간의 연구를 통해 반려동물의 레이저 치료기와 약물을 개발해왔다. 최근 피부 염증치료에 효과적인 레이저 치료기 및 의약외품인 PhotoCure를 성공적으로 등록하여, 관련 업체와 동물병원 의료진으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은 바 있다고 회사측은 전했다.


광감작제를 통한 광역학치료의 경우, 동물의 피부 또는 환부에 광증감제를 도포/주사하여 이 약물이 종양세포 등의 병든 세포에 선택적으로 축적되게 한다. 그 후 치료용 레이저를 조사하여 병든 세포만 선택적으로 파괴한다. 기존 치료 대비 재발률이 낮고 병변에만 선택적인 치료가 가능하여 피부암, 고형암 등에 효과적으로 적용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우진비앤지 관계자는 “당사는 지속적으로 사업 역량을 넓히고 있으며, 이번 공동연구 개발 협력을 통해 시장에서 입지를 강화할 수 있게 됐다”며 “기존 동물의약품 사업은 물론, 반려동물 분야도 적극적으로 확장해 회사의 성장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jjss1234567@naver.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