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테크놀로지, 홍미노트9S 예판 시작…통신사 공시지원금 혜택 가능

증권 입력 2020-05-25 09:35:25 수정 2020-05-25 09:37:15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SKT T다이렉트샵, KT엠모바일 등 ‘공시지원금 혜택’

역대급 가성비로 LTE 사용 고객 희소식

코스닥 상장사 한국테크놀로지가 총판 맡아 진행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샤오미 한국 파트너 코스닥 상장사 한국테크놀로지는 온라인 자급제 출시에 이어 샤오미 홍미노트9S(Redmi Note 9S)의 통신사 공식 출시가 확정됐다고 25일 밝혔다. 


통신사를 통한 홍미노트9S 사전 예약판매(5월25일~28일) 및 공식 출시(5월29일)는 SKT 공식 온라인몰인 T 다이렉트샵과 KT 엠모바일 온라인 직영몰을 통해 진행된다.   


선착순 2천명의 사전 구매 고객에게는 자동온도조절 기능이 탑재된 샤오미 정품 아이오닉 헤어드라이어(약 4만원 상당)가 사은품으로 증정될 예정이다. 


출고가는 자급제 상품과 동일하게 4GB+64GB 26만4,000원, 6GB+128GB 29만9,200원으로 책정돼 통신 모바일 시장 내 큰 반향이 예상된다. 


또한 자급제 위주였던 샤오미 스마트폰이 공시지원금 혜택을 받을 수 있는 통신사를 통해 출시돼 전작보다 경쟁력이 향상됐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홍미노트9S는 글로벌 시장에서 3,000만대가 넘게 팔린 홍미노트8 시리즈의 후속 모델로 CPU, 배터리, 카메라 등 모든 부분에서 성능이 크게 향상된 제품이다.  


젊은층이 선호하는 인터스텔라 그레이(Interstellar Grey), 글레이셔 화이트(Glacier White) 2개 색상으로 출시돼 선택이 가능한 것도 매력적이다.  


업계 전문가들은 “최근 경기침체 등 여러 사항을 고려할 때 홍미노트9S는 가성비 중심의 온라인 소비 트렌드에 최적화된 제품”이라며 “다양한 계층의 언택트, 홈코노미, 디지털 워크·교육 참여를 가속화 시킬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병길 한국테크놀로지 대표는 “홍미노트9S는 시리즈 최초로 퀼컴 스냅 드래곤 720G 칩셋을 적용해 성능을 획기적으로 개선시킨 제품으로 사회적 상황을 고려해 20만 원대 출시를 고집하게 됐다”며 “쿼드 카메라, 고용량 배터리, 초고해상도 디스플레이 탑재 등 세부적인 스펙 하나 하나에 공들인 야심작으로 고성능 휴대폰 구매에 부담을 느낀 많은 소비자들이 부담 없이 이용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중저가형 스마트폰 수요가 늘고 있어 가성비 끝판왕으로 불리는 홍미노트9S가 가장 많은 수혜를 받게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