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베트남서 대학생 교육봉사단 운영

산업·IT 입력 2020-07-22 08:44:14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왼쪽부터) 사단법인 점프 이의헌 대표, 현대차그룹 이병훈 상무, 현대차 이영택 전무, 베트남 국립하노이대학교 투 안민(Do Tuan Minh) 학장, 베트남평화봉사단 던 뚜언 프엉(Don Tuan Phuong) 대표. [사진=현대자동차]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현대자동차가 베트남에서 교육 사회공헌 활동을 시작한다.


현대자동차는 22일(현지시간) 사단법인 점프, 베트남평화봉사단(Volunteers for Peace Vietnam, VPV), 베트남국립하노이대학교(Vietnam National University-Hanoi, VNU)와 함께 베트남 현지 대학생 교육 봉사단 운영을 위한 '교육 사회공헌 사업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체결식에는 한국과 베트남 간 온라인 화상 회의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현대차 이영택 전무, 현대차그룹 이병훈 상무, 사단법인 점프 이의헌 대표, 베트남평화봉사단 던 뚜언 프엉(Don Tuan Phuong) 대표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현대차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올해부터 2022년까지 베트남에서 '현대자동차 대학생 교육봉사단 H-점프스쿨 베트남'을 운영한다.

향후 3년간 3개 기수에 걸쳐 총 150명의 베트남 대학생을 선발한다. 선발된 대학생들은 현지 교육 소외 계층의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한 기수당 약 10개월간 매주 4시간씩 맞춤형 학습지도와 심리 정서 지원한다.

아울러 현대차는 봉사에 참여한 대학생들에게 소정의 장학금과 함께 진로상담 전문가와의 멘토링 프로그램을 제공해 미래인재로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해줄 예정이다.

대학생 교육 봉사단 H-점프스쿨은 현대차그룹이 미래인재 육성 및 교육 소외 문제 해소를 목적으로 2013년 시작한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이다.

지난 8년간 이 프로그램을 통해 국내에서 교육봉사를 한 대학생은 1천 100여명, 학습지도를 받은 청소년은 4천 300여명으로 총 5천 400여명이 참여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배움을 나누는 것은 우리사회의 교육격차 현상을 해소하고 미래인재를 육성할 수 있는 가치 있는 행동 중 하나"라며 "H-점프스쿨이 지난 8년간 국내에서 청년 인재를 육성하고 배움나눔 문화를 조성하는 데 보탬이 된 것처럼 앞으로 베트남 등 아시아에서도 지역의 인재 육성과 교육 양극화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jam@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팀

ja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