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지식정보타운 중심단지 ‘과천 르센토 데시앙’, 22일 사이버 견본주택 오픈

부동산 입력 2020-10-22 15:50:40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과천 르센토 데시앙 투시도. [사진=태영건설]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과천 지식정보타운에 들어서는 과천 르센토 데시앙22일 사이버 견본주택을 열고 본격적인 분양 일정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과천 르센토 데시앙은 코로나19 감염증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 사이버 견본주택을 운영한다. 사이버 견본주택을 통해 입지, 상품, 청약 일정 등을 확인할 수 있으며, 향후 청약 당첨자에 한해 실제 견본주택을 방문할 수 있다.

 

이 단지는 오는 112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31순위 청약 접수, 42순위 청약 접수를 실시한다. 11일에는 당첨자가 발표되며 14~163일간의 당첨자 서류접수를 진행한 후에 26~28일 정당 계약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태영건설이 시공하는 데시앙 브랜드 단지이다. 우선 4~5Bay의 판상형 설계를 적용해 채광과 서비스 면적을 극대화했으며 타입에 따라 팬트리와 드레스룸, 알파공간 등을 마련해 공간 활용도를 높였다. 또한 3연동 슬라이딩도어, 냉장고장, 엔지니어스톤 등 다양한 옵션(유상)을 마련해 기호에 따라 한층 고급스러운 실내 공간을 연출할 수 있도록 했다.

 

이 외에도 단지는 남향 위주로 배치하면서 넓은 동간거리를 확보해 탁 트인 개방감을 느낄 수 있도록 설계된다. 또한 주차장을 100% 지하화해 지상에 차 없는 단지로 보행자와 운전자 모두의 안전을 배려했으며, 단지 곳곳에 힐링산책로, 어린이놀이터, 그린프라자, 아띠랑스가든 등 조경 공간을 배치해 쾌적한 주거환경을 갖출 예정이다. 여기에 과천 르센토 데시앙은 어린이집을 비롯해 푸른 도서관, 피트니스센터, 실내 골프연습장, 그린 카페 등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도 조성될 예정이다.

 

다양한 스마트 시스템도 적용된다. 가장 먼저 실내 미세먼지를 CO2센서로 감지해 환기 장비를 자동으로 운전하는 스마트 환기시스템, H13등급의 헤파필터가 적용된 청정 환기 전열교환기가 설치돼 24시간 쾌적한 공기 질을 유지한다. 이 외에도 세대 현관 방문자 블랙박스, 세대 대기전력 차단 및 일괄소등 스위치, 번호인식 주차관제 및 지하주차장 비상벨, 승강기 자동호출 등을 통해 입주민들의 높은 주거편의성이 기대된다.

 

이렇듯 높은 설계완성도를 자랑하는 과천 르센토 데시앙은 과천 지식정보타운 내 가장 정중앙에 위치한 만큼 탁월한 주거환경 또한 돋보인다. 특히 지식정보타운 내 조성 예정인 유치원 및 초등학교 부지가 바로 인근에 위치한 초품아단지로 교육환경이 우수하다. 단지 바로 앞으로 대규모 근린공원이 조성될 예정으로 쾌적한 자연환경도 갖추고 있으며, 여기에 이마트, 롯데백화점, 서울대공원 등 과천 원도심의 풍부한 생활인프라도 누릴 수 있다.

 

한편, 태영건설이 시공하는 과천 르센토 데시앙은 태영건설, 대우건설, 금호산업이 손을 잡고 경기도 과천시 과천 지식정보타운 내 3개 블록에서 동시 분양하는 단지 중 하나다. 단지 명에 사용된 르센토(Lecento)는 프랑스어로 정관사인 ‘Le’와 중심을 뜻하는 ‘Center’, 그리고 명곡을 모아 만든 작품이라는 의미의 ‘Cento’를 조합한 단어다. 과천지식정보타운의 정중앙 입지를 가진 단지로서 지역의 센트럴 프리미엄을 가진, 단 하나의 데시앙 단지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경기 과천시 과천지식정보타운 S5블록에 지하 2~지상 28, 6개 동, 584세대로 지어지며, 전 세대가 희소성 높은 전용면적 84~107의 중대형 평형으로 공급된다. 타입별 세대 수는 84A 188세대, 84B 146세대, 99A 98세대, 99B 97세대, 107A 55세대다.

 

과천 르센토 데시앙의 견본주택은 현장 인근인 경기 과천시 갈현동 산27-1에 위치한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