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3Q 매출 역대 최대 약 74조원…주가는 강보합

증권 입력 2021-10-28 11:22:04 서청석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서청석기자]삼성전자는 3분기 역대급 매출을 기록했다고 밝혔지만 주가는 강보합세를 보이고 있다.


28일 오전 10시50분 삼성전자는 전거래일 보다 0.29% 오른 7만300원에 거래중이다.


이날 삼성전자는 올해 3분 74조원에 육박하는 매출을 기록하며 분기 기준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장기화로 비대면 업무가 확산하면서 반도체 사업이 호황을 맞았고, 신규 폴더블폰 흥행 성공으로 스마트폰 판매도 증가하면서 분기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


구체적으로 삼성전자의 올해 3분기 매출은 73조9,800억원으로 영업어익은 15조8,200억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3분기보다 매출은 10.48%, 영업이익은 28.04% 각각 증가한 수치다.


앞서 삼성전자는 이달 초 3분기 잠정 실적을 매출 73조원, 영업이익 15조8,000억원으로 발표했는데, 이번에 확정 실적에서 매출은 1조원 가까이 늘었다.


삼성전자의 분기 매출이 70조원이 넘은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3분기 영업이익은 반도체 초호황기(슈퍼사이클)였던 2018년 3분기(17조 5,700억원) 이후 역대 두 번째로 높은 수치다.


이번 실적 호조의 일등 공신은 역시 반도체였다. 반도체 부문에선 작년 3분기(5조5,400억원)보다 5조원 이상 많은 10조600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이는 삼성전자 3분기 전체 영업이익의 64%에 해당하는 수치다./blu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청석 기자 부동산부

blu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