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씨엠생명과학, 국내 최대 의약품 유통사 지오영과 MOU 체결

증권 입력 2019-11-06 12:29:08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티씨엠생명과학(TCM생명과학)이 국내 최대 제약 유통사 지오영과 가인패드의 전국 약국 유통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6일 밝혔다.

지오영은 전국 1만3,000여 약국 네트워크를 보유한 국내 최대 제약 유통 기업이다. 2만 여종의 의약품을 국내 병원과 약국에 공급하며 지난해 약 2조5,700억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티씨엠생명과학은 전국 유수의 약국으로 가인패드의 공급 및 판매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 

티씨엠생명과학의 가인패드는 패드형 여성질병 자가채취 키트다. 팬티라이너 형태의 패드를 약 4시간 동안 착용한 후 착불 택배로 전문 의료검사센터로 보내면 자궁경부암을 유발하는 HPV(인유두종바이러스)와 성매개 감염질환(STD)의 감염 여부를 간편하고 신속하게 진단할 수 있다.

회사 관계자는 “여성들이 병원에서 내진을 받아야 하는 번거로움 없이 자신의 건강상태를 체크해 볼 수 있도록 편의점에 이어 약국에도 가인패드 공급을 추진한 것”이라며 “국내 최대 제약 유통기업인 지오영과 손잡은 만큼 판매 실적 등에도 긍정적인 영향이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티씨엠생명과학은 지난달 초 중국의 10대 제약기업인 푸싱그룹과 가인패드의 1,200만 달러 규모 공급 판매 계약도 체결했다. 최근 말레이시아 국립암센터 납품을 위해 말레이시아 보건부 허가를 득하는 등 해외 유통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