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노메트리, 中 BYD에 45억원 규모 2차전지 엑스레이 검사장비 수주

증권 입력 2019-11-18 15:51:21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중국 내 전기차 배터리 공장 증설에 따른 검사장비 수요 증가 수혜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이노메트리가 중국 최대 전기차 전문기업 BYD(비야디)와 390만달러(한화 약 45억원) 규모의 2차전지 엑스레이 검사장비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BYD는 이노메트리의 중국 주요 고객사 중 하나다. 양사는 2017년 스마트폰용 엑스레이 검사장비 공급에 이어 2018년 1296만달러 규모의 전기차 배터리용 엑스레이 검사장비 공급 계약을 체결하며 협업을 이어오고 있다.


이노메트리 관계자는 “BYD가 중국 내 설비 투자를 크게 확대하고 있어 기존 라인 자동화 및 신규 라인 증설에 따른 장비 공급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며 “기존의 계약관계를 통해 기술력 등에 대해서는 이미 검증을 받은 만큼 엑스레이 검사장비 등 추가적인 장비 공급에 대해서는 지속적으로 긴밀한 협의를 진행 중에 있다”고 말했다.


이어 “중국 내에서도 배터리의 품질관리 이슈가 계속해서 큰 화두인데 이노메트리는 경쟁사들 대비, 장비 가격을 감안해서도 기술력 측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며 “주요 고객사들의 설비 투자 증가로 인해 바쁜 한 해를 보내고 있으며,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중국 시장조사기관 가오궁산업연구원(GGII)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올해 1~3분기 중국 전기차 배터리 탑재량은 42.31GWh(기가와트시)로 전년 동기 대비 47% 증가했다. 같은 기간 중국 내 전기차 생산량은 약 88만8000대로 21% 늘었다. 중국 2위 배터리 제조사인 BYD는 2018년 28GWh 규모에서 2020년 60GWh 이상으로 2차전지 생산을 확대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