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청년 진로교육 공로 ‘중부지방고용노동청장상’ 수상

부동산 입력 2019-11-20 16:32:06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20일 김학용(오른쪽) 포스코건설 부사장이 중부지방고용노동청에서 정민오 중부지방고용노동청장에게 표창을 받고 있다. [사진=포스코건설]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포스코건설은 중부지방고용노동청에서 포스코건설 임직원이 참여하는 재능기부 멘토링 봉사단과 함께 청년계층 직업 진로지도를 위한 건설직무 멘토링·채용설명회·인턴십 등 다양한 활동의 공로를 인정받아 중부지방고용노동청장 표창을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중부지방고용노동청은 포스코건설이 청년층 직업 진로지도와 고용서비스 제공 등에 앞장선 공로를 높이 평가해 이날 인천시 중부지방고용노동청사에서 포스코건설과 직원 재능기부 멘토링 봉사단장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포스코건설은 지난 4월 중부지방고용노동청과 청년·청소년 미래설계 및 진로지도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양 기관의 전문성과 인프라를 살려 청년 실업문제 해결과 미래세대 육성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쳐 왔다.

 

포스코건설 임직원이 참여하는 재능기부 봉사단은 수도권 대학생 300명에게 건설직무에 관한 생생한 멘토링 활동을 펼쳤고, 채용설명회를 열어 취업을 위한 상담을 하기도 했다.

또한 인하대, 인천대 등 인천지역 학생 12명을 선발해 실무부서에서 4주간 인턴십 프로그램을 운영했으며, 전국 현장 인근지역 15개 중학교를 대상으로 건설교육 아카데미를 실시해 지역사회 청소년들에게 건설업에 대한 이해를 도왔다

 

이날 중부지방고용노동청은 지역사회 청년들의 진로 문제 해결을 위한 노력을 인정해 포스코건설 직원 재능기부 멘토링 봉사단장에게도 표창을 수여했다.

포스코건설 재능기부 봉사단은 501명으로 구성돼 16개 분야에서 재능을 살려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57명의 멘토링 봉사단은 지역사회 청년들을 위해 수도권 대학생 300명을 대상으로 7회에 걸쳐 멘토링을 했고, 92명의 건설교육 봉사단은 15개 중학교 2453명을 대상으로 건설교육 아카데미를 실시했다.

 

수상자인 김봉남 봉사단장은 미래 주역이 될 청년들에게 경험과 노하우를 전달해 줄 수 있어서 뿌듯하다청년들이 진로를 결정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포스코건설은 수도권지역 대학생 취업지원을 위한 채용설명회, 직무 멘토링, 인턴십 프로그램 등을 부산, 삼척 등 주요 현장들 중심으로 확대해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의 역할을 다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