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느, 전환사채 150억 발행 결정... 글로벌 경쟁력 UP 목적

산업·IT 입력 2020-02-21 10:49:07 수정 2020-02-21 10:49:59 이민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이미지=본느]

[서울경제TV=이민주 기자] 본느(대표이사 임성기)는 150억원 규모의 전환사채(CB)를 발행한다고 21일 밝혔다. 본느는 화장품 ODM과 자체 브랜드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전환사채 표면이자율은 0.0%, 1주당 전환가액은 4,500원이다. 전환에 따라 발행할 주식은 333만 3330주이며, 전환청구 기간은 오는 2021년 2월27일부터 2025년 1월27일이다.


전환사채 발행대상은 미래에셋대우(30억원), NH투자증권(10억원), 아주 좋은 성장지원 펀드(70억원), 아주 좋은 그로쓰 2호 투자조합(10억원), IBK-이큐피 혁신기술 투자조합(30억원)이다. 본느측은 “글로벌 종합 뷰티기업으로 도약을 위해 해외 신규 사업에 필요한 글로벌 수준의 R&D 역량 구축과 글로벌 시장 경쟁력 확보 및 브랜드 마케팅 통합 솔루션 강화를 위한 지속적인 투자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본느의 전체 매출액의 82%가 미국, 영국, 캐나다, 중국 등 해외 매출이다. 대표적인 자체브랜드는 ‘터치인솔’이며, 이외 6개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 /hankook66@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